타이틀
발목인대손상
발목인대손상이란?
가벼운 인대 손상의 경우 응급조치만으로 저절로 회복이 이루어지지만 단순히 삐었다고 해서 치료를 소홀히 하게 되면 발목 관절염으로 진행되는 가장 큰 원인이 되기도 합니다. 발목 손상은 한번 발생하면 같은 부위에 반복적으로 손상이 나타날 수 있으므로 처음에 제대로 치료를 받는 것이 꼭 필요합니다.
증상
관절의 불안정성이 나타기도 합니다.
손상이 심한 경우는 발목관절 주변 인대가 파열되거나 관절의 탈구가 동반되기도 합니다.
 
 
인대가 늘어난 상태이므로 지탱하는 근력과 안정성은 감소하게 됩니다.
통증, 부종, 압통 등이 전형적인 증상으로 급성기에는 체중을 싣고 서기가 힘들 정도입니다.
손상 정도에 따른 분류
1도염좌
인대 섬유가 늘어났거나 미세하게 찢어진 경우이며 약간의 통증과 관절 경직이 나타나나 손상 후 혼자 충분히 걸을 수 있는 정도 입니다.

  2도염좌
인대섬유가 약간 찢어지고 분리된 상태이며 강한 통증과 부종, 관절 경직이 생깁니다. 손상 후 손상된 발목으로 지탱할 수 없어 절뚝거리며 걷게 됩니다.

  3도염좌
인대가 완전히 끊어진 상태이며, 통증과 부종이 아주 심해 수술적 치료가 필요합니다.손상이 가해지는 순간 아주 심한 통증이 느껴지며, 발목 지탱이 불가능하며 발목전체에 붓기와 피멍이 있습니다.
치료방법
 
 
 
발목에 충분한 휴식, 얼음 등을 이용한 냉찜질 시행, 붕대로 적절히 압박, 다친 후 48시간 정도는 가능한 발목을 심장보다 높이 유지하도록 하여 붓기가 가라앉도록 하는 것이 좋습니다.
염좌 초기에는 단기간 목발을 사용하여 완전한 체중 부하를 금하면 증상의 빠른 호전에 도움이됩니다.
석고고정으로 체중 부하를 하여도 인대 파열 부분이 벌어지지 않으므로 체중 부하가 허용되는 단하지 보행 석고 고정이 가장 많이 이용합니다.
보조기 또는 테이핑으로 피부 부작용 없이 반복적으로 사용합니다.
재활 치료를 합니다.
수술적 치료가 필요한 경우는 드물고, 수술 방법은 파열된 인대를 재건하는 것으로 방식에 따라 여러 가지로 나뉩니다.